인연이 참 없었는데 결국은  PRS가 들어왔네요 가격좋게 장터에  올라와서 별로 생각 안하고 낼름
업어 왔습니다 ㅋㅋ
상태좋고 부품 다 있는데 집에 와서 보니 브리지 암 잡아주는 트림
나사가 없어졌군요....ㅠㅠ
다행히 페친님께서 남는 빈티지 브리지를 하나 보내주셔서 거기서 3mm 새들 나사를 뽑아서 땜빵했습니다.

 

바디 쉐입은 PRE의 전통적이 쉐입이지요 모양은 좀 덩치가 있을것 같은데 사이즈가 아담합니다.

특유의 쉐입 때문에 앉아서 연주를 할때는 오른쪽 무릅에 올려놓고 연주하면 뒤로 무게가 좀

쏠리는 단점이 있습니다.   왼무릅이면 상관없겠지요

스펙은 이렇습니다.

 

나름 충실한 스펙이구요   다른모델과 구분되는것은 뭐니 뭐니 해도 넥의 Birds 인레이 이지요

이게 산타나 모델을 특징 지어주는 하나라고 할수 있습니다. 

넥은 검정바인딩이 있는데 연주할때 자연스럽고 매끈하게 연주를 편하게 도와줍니다.

넥도 적당히 얇아서 손이 작은 사람들도 편안하게 적응할수 있구요

로즈우드도 그리 나쁘지 않습니다.

헤드머신은 3L3R 방식이고 PRS 로고가 박혀 있고 So So 합니다.  브리지도 그렇고

튜닝의 안정성은 좋은편 입니다.

브리지는 견고해서 울림이 좋습니다.  암이 좀 얇은듯 해서 그게 아쉽긴 한데 서스틴을 잘

받침해주는 브리지 입니다.

제가 젤 좋아하는 부분인데 탑이 자연스럽게 보이는 네추럴 바디 입니다. 

험험 구성에 1볼륨 1톤이고 3웨이 셀렉터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PRE 디자인드 픽업이긴 하지만 꽁꽁한 산타나 특유의 소릴 잘내어주고

강한게인에도 잡음없이 탄탄한 음을 내어줍니다.

뒷판....스프링 5개 그대로 고스란히~~~~

독사진 한번더 찍어 주구요~~~~

샘플 한번 간단한걸로 보실까요?

참....올드해 보입니다. ㅋㅋ

'Music Equipmet > Guitar' 카테고리의 다른 글

파랭이의 면신  (0) 2017.04.19
DIY Wilkinson Stratocaster  (0) 2017.04.19
PRS SE Santana  (0) 2017.04.07
결국 텔레조립 하다 ㅋㅋ  (0) 2017.02.12
함께 하는 친구들....  (0) 2017.01.31
잉베이 넥 교체  (0) 2017.01.27
Posted by tomoday1 tomoday1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