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가냉면'에 해당되는 글 1건

아침 저녁으로 슬슬 시원한 바람이 뭍어 나오긴 하는데

아직도 덥긴 하다.  그러다 보니 입맛도 여전히 없고 

곱창은 채워야 겠는데 뭘로 할까나~~~~  하다가 역시 같은  동선인

회사 가는길을 중심으로 이번에는 함흥냉면집을 찾아 봤다

그간 평냉을 먹으면서 함흥은 하수들이나 먹는 천박한것 이라고 껄떡 댔던

죄도 속죄를 받을겸  함흥의 빨간 바다로 빠져보기로 ㅋㅋ

조금 평소와는 틀리게 한집을 가는것이 아니라 무려 2곳을 가는 걸로

욕심을 부려봤다

나름 계산은 함흥냉면 곱배기를 먹을 꺼면 뭐.....두집 가도 되겠다!!!!!

그래서 찾은곳이 화곡동 "명가냉면"과 우장산쪽 "복명가냉면"

2곳이다.  이름이 참....친척인가?

먼저 화곡동 명가냉면을 찾아 달렸다

이거 이거 지도를 보니 극악의 주차공간을 자랑하는 강서구청 근처 주택가

예전 딴따라들은 알만한 "데임기타"가 있었던 근방이다.

고독한 미식가의 작가 쿠스미마사유키가 딱 좋아할만한 비주얼 이네요

저도 예전과 달리 마음이 편해집니다.  뭔가 편히 먹을수 있겠다

11시30분에 오픈하는데 조금 일찍 도착한 관계로 의자에 앉아서

기다리라고 하더군요

노부부분이 운영하는 자그마한 가계 , 동네 가계 참 맘에 듭니다.

따뜻한 육수를 먼저 내주십니다.

육수를 셀프로 맘껏 먹을수 있게 물끓이게 통에 담겨 있습니다.

따뜻한 컵에 담겨진 육수는 주인장 내외의 마음이 담겨진듯

간도 좋고 맛있습니다. 맑으면서 깔끔하고 육* 냉면 육수보다 다시다 맛은

덜납니다. 

이 가계의 고가 메뉴인 회냉면을 주문합니다.  무려.......

5천냥이나 하는 메뉴 입니다.  뭐 냉불을 먹을수도 있지만

한판더 해야 하는 상황이라 냉불은 참기로

윙~~~ 냉면기계 돌아가는 소리가 내 마음도 돌려 버리고

아.... 냉면이 저런 고통을 이겨내고 질긴 생명력을 지닌 함흥식면빨로

태어나는구나

나왔어요~~ 나왔어요~~

가자미회가 4점이 들어 있습니다. 굵어요~~ 

일반적으로 함흥식에 올라가는 가자미회와 다른점은 양념에 절여져 있지 않은 모습

이라는거 그리고 양념에 절지 않았지만 홍어틱함이 느껴지는 맛

그리고 제가 좋아하는 연골부위 !!! (이 나빠지면 먹지도 못하죠)

요리좀 해보시고 눈치 빠르신분들은 아셨겠지만 양념이 숙성이 많이 되서

양념이 물에 가까운 형태가 아니라 과일이 들어간 과육이 그대로 보이는 비빔장 입니다.

맵지 않고 달지도 않은 약간은 얌전한 양념입니다.

먹을려고 하는 동안 학생3인팀이 추가로 들어오네요 단골인듯 익숙하게

인사하고 자리잡고  녀석들 곱배기를 불러대더니 오이는 빼달라고 ㅋㅋ

하긴 그 나이엔 오이따위에 내 소중한 미각을 손상 받기 싫다고 생각이 들겠지

아직 오이의 진가를 알려면 인생을 좀더 살아야 하니라~~

냠냠~~~~~ 맛있게 맛있게

완냉 합니다.

아주 편안하게 부담없이 잘 먹었습니다. 

계산하면서 맛있게 잘먹었다고 인사드리고 다음 함냉을 위해 바로 출발

 

 

다음 도착한 곳은 우장산 쪽 복명가 냉면 입니다.

여긴 그래도 주차를 할수 있는 구멍들이 조금 보여서 비상등을 켜고 주차를 했습니다.

4인테이블 5개 있는 역시 자그마한 동네 가계입니다.

이집은 이미 테이블이 다 찼네요 80%는 노인분들

잠깐 대기석에 앉으니 주인께서 역시나 육수를 내줍니다.

앞의 명가냉면과 복명가 냉면 ..... 이름이 비슷해서 비슷할줄 알았는데

복명가냉면은 육수가 좀더 곰탕스타일에 가깝고 마늘향과 생강맛이 느껴집니다.

육수 마시면서 둘러보니 명가냉면과 동일한 "평화제분 냉면용밀가루"를

사용하네요

여기도 회냉 5천냥 ,  냉불셋트가 다양하게 마련되어 있네요

갈등은 했지만 이미 한냉 한지라 역시나 비교겸 해서 회냉으로 갑니다.

 

명가냉면과 또 틀리지요?  여긴 좀더 숙성된 비빔장과 가오리회를 사용하네요

양은 명가냉면보다 살짝 작습니다.

가오리회는 전 조금덜 양념이 뭍은 명가것이 좀더 낫네요

전반적으로 복명가 냉면은 우리가 흔히 접하는 함흥냉면집들 맛에 조금더 근접합니다. 

맵단 하네요 ~~~

가위질 없이 마구마구 먹어대니 옆자리 노친네께서 "나도 한때는 저리 먹었는데" 생각하시는

눈빛으로 힐끔 힐끔 쳐다 봅니다.

맛있게 또 한그릇 뚝딱!!!!!!!

아~!!  배불배불 ㅋㅋ

다먹고 둘러 보니 그세 사람들이 많이 빠졌네요

동네에 이런 집들이 있으면 참 행복할듯 합니다. 

번듯 번듯한 가계들도 좋지만 이런 가계들도 많이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함흥냉면 2그릇 먹고도 평냉값 보다 싸게 먹었습니다.  ㅎㅎ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강서구 화곡동 975-21 | 명가냉면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tomoday1 tomoday1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