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평양냉면'에 해당되는 글 1건

참...위치가 애매한곳에 있는 집이다.   동네에 살면서 오며 가면서도 사실 있는지 조차도 몰랐던집

 

평냉을 잘 모를때(그렇다고 아직 잘 아는것도 아니지만)  가족들이랑 여름에 시원하니 냉면 먹으러 갔다가.

 

다들 맛에 적응을 못하고 그냥 나왔던 기억이 있는 집이다....ㅋㅋ

 

  하지만 평냉을 공부하기 시작하면서 다시 들리게 되었고 그나마 가장 가까운곳에 있고  쐬주도 한잔 할수 있는

 

유일한 집이다. (신월 봉피양도 가깝긴 하지만 걸어서는 못가는곳이고 쐬주먹으면 대리불러야 한다)

 

아쉬운건 제육이 없다는거!  수육은 있으나 2만원대라 혼자 가서 먹기에 가격도 양도 좀 거시기 하다. 

 

 

 

이집이 선릉에 있는 평가옥과 형제집 이라고 한다.  평냉집들은 가족들이 분가 해서 하는 경우가 많은듯

 

일단 평냉을 오늘은 사리추가 없이 한그릇만 시키고~~~

 

 

 

단촐.....하다.....   삶은 계란 반쪽과 절인무우  그리고 육수에는 파송송~~  얇게 편육 2점이 전부 이다.

 

일단 육수맛은 첨맛은 좀 짜다 하는 느낌이 온다.  동치미를 섞은듯 한데 육향은 적지는 않으나  깊은 맛은 좀

 

떨어진다.   면은 메밀 함량이 적은듯 하다.  굵기는 딱 내가 좋아하는 굵기 인데 전분이 많은듯 쫄깃함이 강하다.

 

메밀 함량이 높은 면을 좋아하시는 분들에겐 비추.... (면을 직접 뽑지 않고  사온다는 소문도 있는듯)

 

1군과는 비교가 사실 안되는 수준이다.  만두는 괜챦다고 하는데 시켜 먹어보질 않았다. 

 

어복쟁만을 미는것 같은데 가격대는 착하지 않은 편이다. 

 

 

 

뭐... 그래도 집근처에 있다는게 사실 나한테는 가장 큰 장점이고 이나마 먹을수 있는데서 만족한다. 

 

가격은 9천냥....  피곤하지 않으면 사실 차몰고 봉피양으로 가지만  그것도 일이라  가끔은 이집을 찾는다. 

 

제육이 있슴 제육이랑 냉면 해서 쐬주한잔 하면 딱 좋겠구만~~~  

 

집근처 신혼살림을 차린 회사 후배 녀석과 결국 어복쟁반을 시켜 쐬주를 한잔 했다.

 

양은 비교적 풍성하다... 조금 거친맛들이 있긴 한데 쐬주 한잔 곁들여 먹기에는 나쁘지 않다  둘이 먹긴 많다.

 

거의 다 먹고 냉면 사리를 넣어 먹으면 젤로 맛나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양천구 신정2동 |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tomoday1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