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xter 파랭이를 이리 저리
개조하다가 지금의 셋팅으로 연습용
으로 잘 쓰고 있는데
조금 아쉬움도 있다보니 슬슬 또
뭔가 땡기기 시작한다
설 세일들도 하니 슬쩍 눈에 들어오는
것들이 있다

파랭이는 크라켄 레기온5에 달려있던
깡통픽업을 달고 80년대 흔했던
슈퍼스트랫 스타일로 사용중인데
윌킨스 브리지도 아밍도 잘되고 해서
사실 불편은 없는 상황이다
뭐니 뭐니 해도 연습용으로 막굴리며
쓸수 있다는 장점 !! ㅋㅋ

그런데 자꾸 바람이 들어오고....
처음 눈에 들어온건 fender floydrose

멕시코산이고 깔끔한 모양새에
범용으로 쓰기 좋은 픽업셋 구성이다
금액은 70만원대
유튜브를 검색해봐도 소리나쁘지 않고
막굴리기 좋은 제품

찜하기만 해놓고 보고 있다가
갑자기 훅 들어온 새로운 경쟁자
Schecter ~~

지금 굴리고 있는 파랭이와 별차이가
없지만 24플렛이고 EMG레트로
픽업 구성이다  사실 HH는 charvel
So cool이 red가 탐이 나는데
해바뀌고 나니 가격이 훅 올라
버렸다 ㅠㅠ
쉑터는 한번더 써본적이 없었는데
한번 써볼까 하는 호기심도 있고
24플렛이라 땡기기도 하고.....
단지 이놈은 국산이란게 걸린다
국산은 사고 나면 중고가가 반토막
이란 risk가 존재 하는데 뭐...
뽕뽑을때까지 쓸거라고 생각하면
상관이 없긴 하지만 ㅋㅋ

그나 저나 연습용 막굴리기 기타들도
이제 70만원대가 되어 버렸네
펜더 아메스탠이 그 가격 하던 시절이
엊그제 같은데  참 세월 빨리
흐른다  
무이자12개월 하면 지르겠구만 ㅋㅋ

'Music Equipmet > Guitar' 카테고리의 다른 글

파랭이 추석맞이 새옷으로 갈아입기  (0) 2018.09.22
50' 빈티지넥으로 교체  (0) 2018.04.10
슬슬....또 땡기기 시작하는  (0) 2018.02.15
Cort Sunset Nyl - 일레클래식  (2) 2018.01.02
DIY Yngwie Malmsteen Sig.  (5) 2017.10.05
Ibanez RG920QMZ  (0) 2017.10.05
Posted by tomoday1 tomoday1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