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때는 (애가 어릴때)  감히 내방이란게 있었고  그방에는 JCM900과 트윈리버브가 자리를 잡고 있었었다.하지만 애가 커가면서 그런 공간은 점점 좁아지기 시작했고 특히나 계속 APT 생활을 하다보니

소음에 대한 신경을 안쓸수가 없게 되기도 했다.

모든 기타 Kids들이 APT라는 한국특유의 공간에 앰프의 게인을 느끼고 싶으나 12인치가 빵빵 울려대는건

부담이다 보니 소형 앰프들을 찾았지만 TR들은 싫고 풀진공관을 찾기는 쉽지 않았었는데

몇개 브랜드에서 소형 진공관앰프를 내놓기 시작 했고 많은 분들이 그 제품들을 구매를 했었다.

하지만 이역시 자체게인은 크랭크업이 쉽지 않았고 그나마 크런치 수준이라 별도의 이펙터를 동원할수 밖에

없었는데 Marshall에서 창립50주년 기념으로 JCM2000을 복각해서 1와트짜리 부터 100와트 까지 제품을

내놓았다.  물론 향수팔이니 가격은 뭐 1와트짜리도 70만원이 넘는 가격......

그래도 많은 사람들이 환장하며 구입을 했는데, Marshall이 보니 돈이 될것 같아 베트남에서 본격 생산을

시작해 버렸고 기존의 반값에 리버브까지 넣어 제품을 풀어 놓기 시작해 버렸다.

뭐... 기존의 기념모델과 차이를 두기 위해 JCM이란 글자도 없고 메이드인 잉글랜드가 아닌 베트남이긴 하지만

30만원대에 풀진공관 앰프란 매력은 충분히 어필 할만 했다.

첨에 5와트를 살까 하다가 결국 사이즈가 딱 1와트가 맞아서 1와트로 구매를 하게 되었다.

이쁨 이쁨 하다 황금색 패널은 Marshall 가문의 자손임을 확실히 나타내 주고 있고!!!

간략하게 스펙을 보면

1와트짜리 소형임에 풀진공관이고 이펙터루프까지 있을껀 다있다

스피커는 8" 이고 레코딩을 위한 에뮬레이티드아웃 단자도 있다.

전면부를 보면 (전부 콤보기준으로 설명) 

클래식 게인과 울트라게인 2채널로 분리되어 있고 이큐와 리버브는 같이 쓰게 되어 있다.

그리고 채널선택 스위치와 미들스쿱 스위치가 있다.  소형이다 보니 별도의 스탠바이 스위치는 없다. 

후면부는

이펙터루프 단자와 채널변환을 위한 풋스위치단자(풋스위치 기본으로 들어있음)  

연습용에 맞게 폰등을 연결해서 음악을 들을수 있게 오디오인단자와 레코딩시 사용할수 있는 에뮬아웃 

그리고 감쇠 스위치인 로우파워스위치가 있다.  

있을건 다있는 알뜰한 구성으로 되어 있다.  

일단 사운드 테스트를 해보면  에뮬 아웃으로 녹음을 했을때와 마이킹을 했을때는 비교를 했다. 

마이킹은 알리산 콘덴서 마이크 ㅋㅋㅋ 

 

1. Clean Sound (Miking) 

2. Clean Sound ( Emul-Out) 

좀 틀리죠?  마이킹이 더 명확합니다. 

3. Crunch (Miking) 

4. High Gain (Miking) 

5. High Gain (Emul-Out)

4번과 5번을 비교해보면 마이킹과 에뮬 차이가 많이 나지요?   에뮬레이티드 아웃을 사용하면 

불편없이 오디오카드로 직결해서 녹음을 할수 있는 장점은 있는데 캐비넷시뮬이 성능이 좀 

떨어져서 멀티써서 녹음했을때 느낌이 확 듭니다.  

할수 없어 DAW에서 손을 봐줘야 합니다. 젤 간편한건 꾹꾹이로도 많이들 사용하는 BBE 멕시마이저로 

살짝 손만 봐도 좀 달라 집니다. 

저도 아직 에뮬 아웃으로 녹음을 많이 안해봐서 마이킹에 가깝게 할려면 연구를 좀더 봐야 할것 같습니다. 

크린은 그나마 괜챦은데 게인이 들어가면 좀 많이 이불씌운 느낌이 들더라구요  

그래도 이만한 사이즈에 풀진공관에 레코딩까지 가능 하다는건 장족의 발전이지요 

기존에 사용하던 블랙스타 스튜디오20보다 에뮬 아웃은 성능이 떨어지는 느낌은 어쩔수 없네요  

 

Posted by tomoday1 tomoday1
TAG DSL1, 마샬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가성비 천국 대륙산이 일반 전자제품
뿐만 아니라 악기쪽도 침투한지
꽤되었다
페달들도 그렇지만 시뮬레이터들도
많이 발전이 되었고
초기에 소문에는 미국 육줄사 개발자들을
거금을 주고 스카웃 해갔다는 소리도 있었는데
그중에 선두는 역시 Mooer사
무어사 시뮬중 페달 달린놈중 젤 하위버전에
최신형인 GE150

뭐 딱 풋버튼 2개 ㅋㅋ
PC에디터로 셋팅 하면 편한데
노브로 돌려 셋팅도 그리 불편하진 않다
요놈보다 Hotone사의 Ampero가 좀더
좋다고는 하는데 비싸서리
저렴이로 이넘을 선택~~~
DSL1에 물려서 테스트중~~



'Music Equipmet > Multi & Simul'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저렴 간편 앰프시뮬 GE150  (0) 2020.12.20
이런 보물이~~~ ZOOM MS50G  (4) 2018.02.27
11R 빌려오다....  (0) 2016.10.10
Zoom G5  (0) 2016.08.15
Line6 Sonic Port  (1) 2014.06.15
Tonelab ST  (0) 2012.02.23
Posted by tomoday1 tomoday1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리저리 일에 치이다 보니 이제서야 소개글을 ....... 오늘은 잠도 안오는 날이네요

원래는 장터에서 중고를 살까 했다가 우연한 인연으로 신품을 들였습니다.

2번째 들어오는 LTD 제품이네요

ESP/LTD는 만듬세는 깔끔하고 단단하나 뭔가 딱딱한 느낌이 들어 선호를 안했는데 

연주성이 좋은 편이라 다시 구매를 하게 됬습니다. (사실은 샤벨을 살라고 했었는디)

제품명은 LTD MH-1000HS 입니다.

 

제품명에서 느낌이 오듯 싱글형험과 험버커 구성으로 되어 있습니다. 

이상하게 험험보다 이 구성을 좋아하게 되네요  괜히 멋있어 보이는것 같아서리~

픽업은 넥픽업은 던컨 핫레일 이구요 브리지 픽업은 던컨 페가수스 입니다. 

핫레일은 다들 잘 아실꺼고 페가수스 픽업은 최근 많이들 사용하는 픽업으로

아웃풋 12.5K의 미들 아웃풋 험버커 입니다.  이큐는 무난한 형태로 잡혀 있습니다.

제일 많이들 쓰는 JB의 경우 SB-4의 경우 아웃풋이 16.6K(TB4는 17.4K) 하이 아웃풋이구요

바디는 마호가니 이고 넥스루 타입입니다.

 

넥은 당연 메이플이구요 핑거보드는 에보니 입니다. 넥과 바디에 바인딩이 있구요

넥포지셔닝 마크는 사각도트 입니다. 

ㄴMacassar Ebony

바디 생상은 요즘 아이바도 그렇고 나름 유행인지 모르겠는데 그라데이션 타입니다.

나머지 하드웨어는 톤1,볼륨1 3웨이 스위치로 표준타입이고 톤포트가 푸시풀로 브리지 픽업이 싱험 전환이

되도록 되어 있습니다. (잘쓰진 않아요~ 개인적으로)

나름의 특징이라고 하면 락킹 너트와 플로이드 브리지의 고정나사(조절시 잘 쓰는) 부분은 강도를 보강하기 위해

스텐으로 되어 있습니다.

 

전체적으로 깔끔하고 단단하게 잘 만들었구요 시리얼로 봤을때 월드악기에서 만든걸로 보입니다.

연주해보면 균형잡인 구조로 연주가 편안한 느낌인데 아이바처럼 막달리는 느낌이라기 보다

로마군처럼 조직적이고 강하게 오는 느낌 입니다.

그런데 80년도에 익숙해서 그런지 요즘 추세에 맞춘듯한 조금은 정제된듯한 사운드가

바디와 픽업의 궁합이 맞나 하는 생각이 좀 듭니다  정갈한 게인인데 거칠지 않아서 조금 아쉬운듯

한 느낌입니다. 

픽업을 바꿔볼까 생각도 있습니다 디마지오로 둘다~  

좀더 쓰다가 픽업셋을 디마로 교체를 한번 고민 해볼라고 합니다.

'Music Equipmet > Guitar'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정열적인 LTD MH-1000 HS  (0) 2020.07.29
신입~~  (0) 2020.05.10
파랭이 추석맞이 새옷으로 갈아입기  (0) 2018.09.22
50' 빈티지넥으로 교체  (0) 2018.04.10
슬슬....또 땡기기 시작하는  (0) 2018.02.15
Cort Sunset Nyl - 일레클래식  (2) 2018.01.02
Posted by tomoday1 tomoday1

댓글을 달아 주세요

신입~~

Music Equipmet/Guitar 2020. 5. 10. 18:03

마님이 용돈도 주셨고 어찌 좋은 인연을
만나서 장터에서 놓친 물건을 신품으로
업어왔습니다
LTD MH-1000 HS 블랙체리 페이드 입니다
이쁨하네요~~

 

'Music Equipmet > Guitar'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정열적인 LTD MH-1000 HS  (0) 2020.07.29
신입~~  (0) 2020.05.10
파랭이 추석맞이 새옷으로 갈아입기  (0) 2018.09.22
50' 빈티지넥으로 교체  (0) 2018.04.10
슬슬....또 땡기기 시작하는  (0) 2018.02.15
Cort Sunset Nyl - 일레클래식  (2) 2018.01.02
Posted by tomoday1 tomoday1

댓글을 달아 주세요

랙들도 들어왔고 11R 때문에도 미디페달이
필요했었는데 뮬에서 깨끗한 녀석으로
업어왔다 미국버젼이라 110V인데
원래 FCB1010는 220V도 지원하는지라
내부를 열어 결선만 바꿔 주면된다

전원부의 파란색선을 뽑아내고 막아놓은
빨간색선을 연결하면 220V로 사용할수 있다
퓨즈는 애초에 220V도 되게끔 되어있고

그리고 11R을 원할히 지원하기 위해
기본 EPROM을 유레카칩으로 교체하는
작업이 필요하다
유레카칩은 이베이에서 구매하면 되고

기존의 저 칩을

유레카칩으로 교체

동작 이상무~~
이제 매녈보고 공부하는것만 남음

'Music Equipmet > Rack' 카테고리의 다른 글

FCB1010 모디파이  (2) 2020.03.10
Rack용 3 Loop Switching System 만들기 완료  (0) 2020.03.06
80년대로 회귀하라!!!  (0) 2020.02.17
Digitech GSP2101  (0) 2011.10.22
Tech21 PSA0-1 Preamp  (0) 2011.10.22
Fender M-80 Preamp  (0) 2011.10.22
Posted by tomoday1 tomoday1
TAG FCB1010

댓글을 달아 주세요

Rack들이 들어오면서 3개의 Rack을 일일히 사용할때마

앰프랑 연결하는것도 귀챦은 일이 Rack을 스위치로 선택할수 있는

3 Loop Switch Rack을 만들기로 했습니다. 

일단 알리에서 1U Rack 빈샤시를 하나 구매 하구요

 

 

웃기지만 국내에서 부품사서 만드는것 보다 알리에서 페달 타입으로 나오는 3 Loop Switch를 사는게 싸서

그걸 하나 삽니다.

 

 

이놈들 부품을 100% 활용하고 배선만 샤시에 맞게 길게 해주면 됩니다.

이렇게 연결을 할 생각입니다.

 

 

기타 인풋은 안움직이고 채널 버튼만 눌러서 Rack 프리를 선택하게 됩니다.

G-Major는 JMP-1 전용으로 사용하기로 하고

주말에 드릴질, 땜질좀 해야 되겠구요 ㅎㅎ

집에 드릴이 부실해서 결국 드릴이랑 비트까정
빌려서 작업했습니다
전면부는 기타입력단과 각 랙의 입력단을
연결해주는 Send 포트들이 있고
3개의 랙을 선택할수 있는 버튼 3개

후면부는 각 랙의 아웃풋을 받아주는
리턴포트 3개 , 앰프와 연결하는 아웃풋
그리고 전원잭이 있습니다

실제 연결은 이렇게 되지요

 게으른 방구석 기타에겐 굿입니다 ㅋㅋ

'Music Equipmet > Rack' 카테고리의 다른 글

FCB1010 모디파이  (2) 2020.03.10
Rack용 3 Loop Switching System 만들기 완료  (0) 2020.03.06
80년대로 회귀하라!!!  (0) 2020.02.17
Digitech GSP2101  (0) 2011.10.22
Tech21 PSA0-1 Preamp  (0) 2011.10.22
Fender M-80 Preamp  (0) 2011.10.22
Posted by tomoday1 tomoday1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갑자기 울린 알람을 보는 순간
앞뒤 안가리고 예약하고 업어 왔습니다
지메이저, JMP-1, 카멜레온 그리고
그라운드컬트롤 페달까정 일괄로!!
지메이저를 알람 걸아놓고 있었는데
이렇게 굴비 엮듯 한꺼번에 엮어올줄이야~~

딱 80년대 사운드로 회귀!!
30대때 사용하던 추억의 장비들을
놓을 자리도 마땅찮은데
업어오게 되었네요
기억을 더듬어 가며 다시 만져보고
사용기를 업뎃 해봐야 겠습니다

'Music Equipmet > Rack' 카테고리의 다른 글

FCB1010 모디파이  (2) 2020.03.10
Rack용 3 Loop Switching System 만들기 완료  (0) 2020.03.06
80년대로 회귀하라!!!  (0) 2020.02.17
Digitech GSP2101  (0) 2011.10.22
Tech21 PSA0-1 Preamp  (0) 2011.10.22
Fender M-80 Preamp  (0) 2011.10.22
Posted by tomoday1 tomoday1

댓글을 달아 주세요

거실에서 띵가 거릴 앰프가 하나 필요하긴 한데 썩 맘에 드는게 없어서 안사고 있었지요

마이크로큐브류들은 별루였고 야마하 THR도 나쁘진 않은데 크게 땡기지 않았고

그러던 중에 마샬 DSL5C랑 1C가 눈에 띄였는데 5C쪽으로 맘이 좀 기울고 있다가

1C가 장터에 올라왔고 사이즈도 사실 1C가 딱 작은 사이즈라 바로 업어 왔습니다.

작은 사이즈 (8" 스피커) 이지만 FX Loop도 이고 에뮬레이티드 아웃도 있어 오인페 물려

레코딩도 바로 가능합니다.  클래식 게인채널(볼륨 올려 크랭크되어야 게인되는)과

울트라게인 2채널 구조이고 리버브도 있습니다.

조만간 테스트 영상 올려보겠습니다.

Posted by tomoday1 tomoday1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꼴랑스 2020.01.01 22: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여~ 글 잘봤습니다 혹 엠프 쓰시면서 어떠셨는지 궁금하네요~^^

    • tomoday1 tomoday1 2020.01.01 22: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일단 방구석용으로는 쓸만합니다 애뮬레이티드아웃이 좀 성능이 좋진 않은것 같아 아쉽긴한데 다이렉트 녹음 해보니 마이킹 안하고 써도 되겠더라구요 되도록 빨리 사용기 올려 볼께요 중고가가 좋게 나오니 업어올 가치는 있습니다

만만한 우리 파랭이 또 새옷 갈아
입혔습니다
스트레스가 만빵 올라오면서 나도
모르게 결재를 했더군요

올파츠 라지헤드넥을 샀는데....
unfinished를 안봤다는 ㅠㅠ
그래서 텅오일 사서 오일 피시쉬를
하고 파랭이 넥을 교체했습니다
3번 바르고 말리고를 반복

교체하는김에 새로운 기분으로

깡통픽업 들어내고
프론트는 집에 있던 흰색디마지오
싱글타입을 검정오리지널 커버로
바꿔주고 리어는 JB로 바꾸었습니다
지금은 3단인데 시간 날때 5단
스위치로 바꾸면 싱글도 쓸수 있게
만들까 합니다
일단 쌍팔년도 샤벨스타일로
다시 돌아왔네요

'Music Equipmet > Guitar'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정열적인 LTD MH-1000 HS  (0) 2020.07.29
신입~~  (0) 2020.05.10
파랭이 추석맞이 새옷으로 갈아입기  (0) 2018.09.22
50' 빈티지넥으로 교체  (0) 2018.04.10
슬슬....또 땡기기 시작하는  (0) 2018.02.15
Cort Sunset Nyl - 일레클래식  (2) 2018.01.02
Posted by tomoday1 tomoday1

댓글을 달아 주세요

펜더를 좋아하는건 그 디자인도 맘에 들지만 볼트온 구조에 부품이 다양한 조합이

가능하다는 장점 때문이다.

하지만 넥 접합부의 상태에 따라 기타 셋업이 문제가 생기기도 하는데 

아마 오래된 기타들에 아래와 같은 요상한 물건이 넥 포켓이 있는것을 한두번쯤은

본적들이 있을꺼다.

 

이것의 정확한 명칭은 "Neck Shim" 이라고 한다.

최초에 아무리 정확하게 셋팅된 기타라고 할지라도 목제는 수축을 하게 되어 있고

변형이 된다.  만약 본인의 기타가 새들을 최대한 낮췄음에도 액션이 높을 경우

이 Neck Shim은 셋팅을 수정할수 있는 유용한 수단이 된다. 

 

그림과 같은 경우 우선적으로 할일은 넥의 릴리프가 이상이 없는지를 봐야 하는게 첫번째~

넥의 릴리프가 문제가 있으면 정상적으로 트러스로드를 조정하여 넥의 릴리프를 바로 잡는다

넥 릴리프가 정상임에도 불구하고 새들을 조정해서는 액션을 조절 할수 없을 경우 Neck Shim을

이용하여 조정을 할수 있다.

넥포켓의 바디쪽에 neck shim을 넣게 되면 heel쪽이 올라오게 되고 새들을 높여서 액션을 맞추면

정상적으로 사용할수 있게 된다.

 

보통 편하자고 ..... 뭐.... 도구도 잘 없으니

피크를 넣거나, 플라스틱 카드를 잘라 넣거나 또는 베니어 조작을 넣거나 하게 되는데

장기적으로 볼때 좋은 방법은 되지 못한다.  넥에게 스트레스를 줘서 심하면 heels 부분의

핑거보드쪽이 스키점프대 같이 휘는 현상이 나타 날수도 있다.

젤 좋은 방법은 넥포켓에 맞는 전체를 커버하면서 각도를 가지는 Neck Shim을 쓰는것이다.

요런~~ 식으로  

Stewart MacDonald 같은 곳에서 몇가지의 각도를 가진 제품들을 판매를 하고 있고

아니면 직접 만들어도 된다.

만드는 방법은

https://www.premierguitar.com/articles/19686-guitar-shop-101-how-to-shim-a-bolt-on-neck?page=1

에 자세히 나와 있는데  노가다가 좀 필요한......ㅋㅋ

 

축약해서 설명하면

[ 얇은 베니어 목재(메이플이면 더좋음)를 구해서 넥에 맞게 잘라낸다]

 

[ 넥포켓에 맞게 재 가공을 하고 ]

 

[ 경사각을 가지도록 샌딩을 하기 위해 연필을 칠한다 ...... 샌딩된 면을 쉽게 판별하기 위해]

 

[ 원래는 벨트샌딩기에 올려놓고 위에서 누르면서 샌딩을 하는데 한쪽에 힘을 줘서 쇄기 모양으로 만든다

  하지만 우리야 저런게 있을리가 없고 잘~~ 노가다 샌딩을 ]

 

[ 아까 연필을 칠한게 경사지게 샌딩이 되었는지 확인을 용의하게 하기 위함 이였음~~ ]

 

[ 기타센타에서는 나사 구멍 자리에 본드를 바르고 펀치로 구멍을 내는걸로 안내를 하는데

  펀치도 없고 .... 본드 바르고 드릴로 살살 해서 구멍 내면 된다.  얇아서 자칫하면 부서짐 ㅠㅠ ]

  좋은건 걍 이베이에서 스튜맥에서 구매하시는게~~~~  

 예전 펜더를 보면 틸트 구멍이 있는 제품들이 있는데 그 틸트기능이 넥심을 대신 해서 쓰이는

용도라는~~~

저는 뭐.....가진것중에 1대를 어떤 사유로 인해 Neck shim을 넣게 되었는데 1.5mm 목재를 사서

Full Shim으로는 못하고 Heels쪽에만 넣어 셋업을 수정 해서 쓰고 있다는~~

 

 

'Music Equipmet > Guitar의 구조' 카테고리의 다른 글

Neck Shim  (0) 2018.05.05
일렉기타 픽업  (1) 2011.11.06
일렉기타의 Bridge  (0) 2011.11.06
일렉기타의 Body  (0) 2011.11.06
일렉기타의 플랫  (0) 2011.11.06
일렉기타의 Neck  (0) 2011.11.06
Posted by tomoday1 tomoday1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