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의 대부분을 일렉을 연주하게 되지만 가끔은 클래식이 필요할 경우들이 생긴다.

특히 산타나도 그렇게 바로크주자들 중에는 클래식기타 연주를 도입부에 넣는 경우들도 많이 있어

하나 있었으면 하는 아쉬움이 들때가 많다.

하지만 그냥 클래식을 사긴 마이킹등의 불편함이 있고 EQ가 있는 클래식기타를 산다고 해도

부피나 여러가지 면에서 불편한건 사실이다.

그러다 보니 한번쯤들은 탐을 내봤을 제품이 고딘사 제품들....특히 유명한 멀티악!!!!

 

일렉기타와 같은 솔리드타입 바디에 (사실은 챔버지만) 나이론줄을 장착한 클래식~~

피에조픽업으로 앰프연결하여 사용할수 있도록 되어 있다.

본인도 오랜동안 탐을 냈지만 100만원이 넘는 거금을 주고 정말 가끔 사용할게 뻔한데

이걸 지를 용기는 없었다.

한번 지인이랑 술먹고 카페에 갔다가 밴드마스터가 이걸 가지고 있길래

한번 연주해보고 혹시 중고 판매 안하냐고 했다가 술만 먹고 온적이 있었는데 쩝~~~~

그러다가 발견한게 바로 " Cort Sunset Ny"

마치 멀티악 카피버전인듯..... 한국에선 인기가 없는데 해외 평판은 괜챦은듯 하다.

아무래도 한국에선 "Cort"라는 악덕기업 이미지 때문에 그런듯 하고 그것 떄문에 본인도 사실

구매가 고민이 되긴해다. 

몇주간을 고민하다가 17년 한해 고생한 나 자신에게 선물로 주는걸로 결정을 하고 

지름!!   가즈아~~~~

멀티악보다는 조금 덜 이쁘다.  심플~~~

볼륨/트레블/베이스 노브가 있고 픽업은 피쉬맨 

가장 무난한 선택이다. 

넥도 좀더 얇은 45mm 폭을 가지고 있다. (원래 클래식 52mm)

 

바디는 마호가니이고 넥은 로즈우드 이다. 탑은 어쿠스틱에 많이 사용하는 스프루스~ 

 

넥 접합은 볼트온 방식이고 접합부가 컷어웨이 되어 있어 연주에 편하게 되어 있다.

피쉬맨 픽업 구동을 위해 바디 뒷편에 밧데리가 들어간다.

 

그래도 헤드는 클래식 고유의 모습을 갖추고 있다.

 

아직 레코딩은 안해 봤지만 앰프 연결이나 생으로 연주해 봤을때 나쁘지 않은듯 하다.

조만간 산타나의 Africa bamba를 한번 녹음 해볼려고 하는데 그걸 해보면 성능을

알수 있을듯 하다.

<Spec>

 

 

 

 

'Music Equipmet > Guitar' 카테고리의 다른 글

50' 빈티지넥으로 교체  (0) 2018.04.10
슬슬....또 땡기기 시작하는  (0) 2018.02.15
Cort Sunset Nyl - 일레클래식  (2) 2018.01.02
DIY Yngwie Malmsteen Sig.  (5) 2017.10.05
Ibanez RG920QMZ  (0) 2017.10.05
EPS LTD 100FM  (0) 2017.05.12
Posted by tomoday1 tomoday1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기스하워드 2018.01.17 18: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즈아!! 페북에 새글이 없으셔서 블로그 놀러왔습니다 ㅎ 기타 참 예쁘네요 고딘이 많이 생각납니다

    • tomoday1 tomoday1 2018.01.21 18: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요즘 개인적인 일때문에 페북 활동을 쉬고 있습니다 ㅠㅠ 여러가지 어려운일들 많이 발생해서....연말에 겨우 넘어갔나 했는데 연초에 또 폭탄이 터져서 아마 그게 정리가 되야 복귀가 가능할것 같습니다 ㅠㅠ